차라리 겨울이었으면…

변성진 사진작가 18
김영식 기자
ys97kim@naver.com | 2020-08-03 08:38:32
ⓒ 변성진 작가.

 

겨울이었으면…


코로나19는 우리의 봄과 여름에 아쉬움이라는 의미를 부여했다.


우리의 몸과 마음이 얼어붙었다.


p.s: 이번 사진은 햇볕 좋은 7월의 어느날 남산 한옥마을을 촬영했지만, 마스크로 인해 덥고 지쳐 “차라리 겨울이었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을 하며 적외선 촬영기법으로 표현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