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광덕 행복마을관리소 경기도 사례 우수상 선정

주민생활 불편 해소·주민편익 증진 호평
이관희 기자
0099hee@segyelocal.com | 2020-11-24 10:04:31

▲안산시 광덕 행복마을관리소가 경기도 사례발표회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사진=안산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이관희 기자]안산시는 경기도에서 실시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우수사례발표회에서 광덕행복마을관리소가 우수상에 선정됐다.


경기행복마을관리소는 저출생·고령화 및 1인 가구 증가 등 가족구조 변화로 주거 취약지역 주민을 돕기 위한 시설이다. 

 

아동·노인 돌봄과 택배보관·공구대여·주거환경 개선 등 주민생활 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일자리도 제공한다.


경기도는 각 지역의 우수사례 및 지역특색사업을 공유하기 위해 지난 20일 경기도 인재개발원에서 모범사례로 선정된 도내 행복마을관리소 8개소의 사례발표회를 열고, 최우수 3개소와 우수 5개소를 현장투표로 각각 선정했다.


우수상으로 선정된 안산시 광덕 행복마을관리소는 2018년 11월 개소한 이후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아동 등·하교와 지역 순찰활동·환경정비·취약계층 집수리·홀몸노인 돌봄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주민 생활을 돕고 있다.


안산시 관계자는 “2018년부터 월피동 광덕과 일동, 와동 행복마을관리소 등 3개소가 운영 중이며, 내년 상반기에 사동에도 신규 개소할 예정”이라며 “지역 특색에 맞는 다양한 정책과 연계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며 지역사회 거점으로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2019년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우수 추진 시·군 성과평가’에서 도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은 바 있으며, 전국 다수의 지자체와 의회에서 벤치마킹을 위해 방문하는 등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