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한국가스공사 등과 지반침하 사고방지 손잡아

한국가스공사 등 지하시설물 관리 7개 기관과 업무협약 체결
손성창 기자
yada7942@naver.com | 2021-09-25 11:27:42
▲ 고양시는 유관기관과 손잡고 지반 침하 사고 막는다, (왼쪽부터) 김성주 한국지역난방공사 고양사업소 열수송시설부장, 김준연 한국전력공사 고양전력지사지사장, 서정욱 한국전력공사 고양지사장, 박영신 한국전력공사 서울지역본부장, 노희수 한국수자원공사 경기서북권지사장, 전영진 한국가스공사 서울지역본부장, 이재준 고양시장, 전준모 한국동서발전(주) 일산발전본부장, 황인호 서울도시가스(주) 경기지사장, 송춘근 국가철도공단 수도권본부 안전혁신처장, 김갑철 한국지역난방공사 삼송지사 고객지원부장, 박남수 한국지역난방공사 파주지사 열수송시설부장 (사진=고양시)

 

[세계로컬타임즈 손성창 기자]고양시가 도로 침하 사고를 예방하고 지하시설물 안전사고 발생 시 신속히 대응·복구하기 위해 지하시설물을 관리하는 7개 기관과 업무협약을 24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가스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전력공사, 한국지역난방공사, 국가철도공단, 서울도시가스(주), 한국동서발전(주)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것이다.


이를 통해 고양시는 지하시설물 통합정보체계 구축을 위해 정보를 공유하고 합동 안전점검 및 훈련을 실시하는 등 지하시설물에 대한 관리 수준을 향상할 계획이다.


또한 시가 총괄 지반 탐사를 시행 후 결과에 따라 지하시설물 관리자별 분담 비율로 사후 비용 청구를 하도록 합의함으로써 지반 침하 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고 관리기관의 중복 조사비용 및 복구비를 절감하게 됐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최근 지반 침하 사고에 대한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지하 관리의 필요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며 "관련 기관과의 상호 협력을 통해 지반침하로부터 안전한 고양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올해 5억을 투입해 시가 관리하는 도로 56개의 노선에 대해 지반 탐사를 진행 중이며, 앞으로 21억을 추가 투입해 탐사를 계속할 예정이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