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귀포보건소, 장애인 이동권 확대

특수차량 제작완료…장애인 대상 지역사회 재활사업 추진
김시훈 기자
shkim6356@segyelocal.com | 2020-11-26 12:19:26
▲사진=서귀포보건소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시훈 기자] 제주 서귀포보건소는 지난해 말 한국건강관리협회로부터 장애인 특화차량 제작지원금을 기탁받아 올해 11월 특수차량이 제작완료됨에 따라 장애인 대상으로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을 추진한다.

 

지원받은 장애인 특화차량은 15인승으로 차량 휠체어를 탄채 타고 내릴수 있는 전동리프트 및 안전바를 설치, 중증장애인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특수 제작됐다.


이번 장애인 특화차량 확보로 휠체어를 이용하는 중증 장애인을 포함한 지역사회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들이 보건소 재활프로그램 및 자조모임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장애인 특화차량을 이용 서귀포보건소가 직접 이동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고인숙 서귀포보건소장은 “장애인 특화차량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재활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이와 함께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는 기회를 열어 건강증진에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