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약수터 수질검사 실시

안강 삼성산 샘터 12곳 대상
이장학 기자
6798ok@naver.com | 2022-05-16 13:08:50

▲ 경주시 약수터 먹는 물 공동시설 수질검사. (사진=경주시)

 

[세계로컬타임즈 이장학 기자] 경주시는 17일부터 오는 19일까지 먹는 물 공동시설(샘터·약수터 등)에 대한 수질검사를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시료를 채취해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에 일반세균 외 46가지 사항에 대한 수질검사를 의뢰할 예정이다.


검사대상 먹는물 공동시설은 삼성산샘터(안강읍 소재), 원원사샘터(외동읍 소재), 기림사샘터.시무내샘터(문무대왕면 소재), 식혜골샘터(황남동 소재), 남산샘터.형산샘터(월성동 소재), 성지골샘터.승삼샘터(용강동 소재), 오동수샘터.석굴암샘터.민속공예촌샘터(불국동 소재) 등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12곳이다.


또한 시는 시민건강을 위해 분기별 또는 월별로 수질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수질검사 결과는 경주시 홈페이지나 먹는 물 공동시설 안내판에 공지된다.


경주시 관계자는 “약수터 등을 이용할 때 수질검사 결과 및 주의사항을 참고해 안전하게 이용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