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면세점, ‘기부’ 통한 사회공헌 지속

7일 ‘아름다운 나눔’ 전달…가전 등 1천여 점 기증
김영식 기자
ys97kim@naver.com | 2019-10-07 15:35:25
현대백화점 면세점은 7일 아름다운가게에 기증 물품을 전달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백화점그룹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김영식 기자] 현대백화점면세점은 꾸준한 기부를 통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7일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이날 오전 현대백화점면세점 직원들이 직접 기부한 물품을 ‘아름다운가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물품은 의류·잡화·가전 등 1,100여 점이다. 이 물품들은 아름다운가게 매장에서 판매되며, 판매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의 소외계층 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면세점 관계자는 “임직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당초 예상보다 많은 물품이 기부됐다”면서 “앞으로도 직원들의 마음을 나눌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소외계층 자립지원’에 동참한다는 목표를 내걸고 직원 봉사단 ‘희망꿈봉사단’을 구성했으며, 미혼모·노인·장애인·아동을 4대 사회적 배려 대상으로 선정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