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 지원사업 한 권에 정리…경북도, 핸드북 발간

청년 사업 알기 쉽게 소개…3,000부 발행 대학에 배포
최영주 기자
young0509@segyelocal.com | 2020-05-29 15:42:08
▲ 경북도가 발간한 청년지원 사업 소개 책자  ‘어떤 도움이 필요해?’(왼쪽)와  ‘젊은 경북, 청년이 뛴다’ (사진=경북도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영주 기자] 경북도는 청년들이 지원 받을 수 있는 사업을 한 권에 정리해 ‘어떤 도움이 필요해?’라는 제목의 홍보책자를 제작해 배부했다.


정부와 경북도에서 시행하는 206개 청년지원 사업들에 대해 핸드북 형태로 제작해 배포한 이번 책자는 취업지원·창업지원·생활복지·주거금융 등 4개 분야로 분류하고 지원 대상·사업내용·문의처 등 실수요자 입장에서 실질적이고 필요한 내용만으로 간략하게 구성했다.

이번 책자 발간의 배경은 정부와 자치단체, 유관기관에서 다양하게 시행하는 청년지원사업을 청년들이 보다 쉽게 알 수 있도록 안내해 달라는 현장 의견을 반영한 것이다. 

 

이 핸드북은 시·군 · 대학 · 청년창업 기관 등 청년들이 밀집하는 장소에 집중 비치돼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박시균 경북도 청년정책관은 “지난번 제작한 ‘젊은 경북, 청년이 뛴다’가이드북은 경북에서 살고자 하는 타 지역 청년을 위한 것이라면, ‘어떤 도움이 필요해?’ 핸드북은 정책적 지원이 필요한 도내 청년을 위해 제작됐다”며 “청년들이 필요한 사업을 지원받고 지역에 정착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다른 지역 청년들이 정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청년유입 가이드북 ‘젊은 경북, 청년이 뛴다’를 제작해 지난달부터 배부하고 있다. 이 가이드북은 경북도로 유입을 희망하는 청년들에게 경북을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다는 평이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