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나우’ 개발 중학생들, 광고 수익금 기부

대구소방안전본부, 119명예소년단원 위촉…감사장 전달
최영주 기자
young0509@segyelocal.com | 2020-05-29 16:22:45
▲  ‘코로나나우’ 를 개발한 최형빈·이찬형 학생이 1,000만원 상당의 광고수익금을 대구소방안전본부에 전달하고 있다.(사진=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최영주 기자]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코로나나우’ 서비스를 개발한 지역 중학생들을 119명예 소년단원으로 위촉했다.


‘코로나 나우’는 코로나19 관련 실시간 정보를 제공해 주는 서비스로서, 이 서비스를 개발한 주인공이 고산중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최형빈·이찬형 학생이다.


이들은 지난 2월 ‘코로나19’와 관련한 실시간 뉴스·예방수칙·주변 진료소·내 증상 알아보기 등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코로나 나우’ 웹사이트 및 앱(App)을 개발해 화제를 모았다.

 
광고 수익금으로 받은 1,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코로나19’ 최일선에서 고생하는 소방관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기부했다. 이 소식을 접한 대구소방안전본부에서 고마운 마음을 담아 감사장을 전달하며 119명예 소년단원으로 위촉했다.


학생들은 이전에도 관련 수익금을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19’ 지역 거점병원 등위기 극복을 위해 헌신하는 곳에 기부해 왔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학생 신분으로 자신의 재능을 펼쳐 사회에 환원하는 모습이 많은 사람들의 귀감이 돼 119명예소년단원으로 위촉하게 됐다”며 “힘든 과정을 이겨나가고 있는 소방대원들이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