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물 직거래”…소비자·농가 모두 웃는다

광명시-고창군‘농산물 직거래’협약
소비자 저렴한 농산물·농가 소득증대
이배연
news@segyelocal.com | 2021-04-06 16:38:48
▲6일 광명시청에서 친환경 농산물유통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명시 제공)

 

[세계로컬타임즈 이배연 기자] 광명시는 고창군과 ‘친환경 농산물유통 활성화와 도·농 상생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6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유기상 고창군수,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으며 협약을 통해 광명시와 고창군 각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을 직거래하기로 했다.

이로 인해 유통 마진을 줄임으로써 소비자에게 고품질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제공하고 생산 농가는 합리적 가격으로 소득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날 제품홍보를 위해 광명시는 칼륨, 인 등이 풍부한 백작 수수쌀(2kg)100포를 고창군에 전달했으며 고창군은 높을고창 친환경 고품질 쌀(1kg) 1,000포를 전달했다.

광명시는 고창군으로부터 받은 쌀을 경기 먹거리 그냥 드림 코너에 전달해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 취약계층에 지원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코로나 19로 농가가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오늘 협약을 계기로 광명시와 고창군 서로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신뢰할수 있는 우수농산물 판매로 농가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