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前夜

인왕산 기슭에서 고요를 느끼며
이효진 기자
dlgy2@segyelocal.com | 2020-08-26 19:59:22

 

 

태풍 '비바'가 오기 전날 저녁 인왕산 풍경.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