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임준 군산시장 “고용·산업 위기 극복 발판 다져나가” [자치단체장 추석인사]

‘배달의 명수’ 소상공인에 희망 줘
전기·자율주행차 중심 산업 재편
김동욱
kdw7636@segye.com | 2020-09-29 03:00:00

민족 고유의 명절 ‘한가위’를 맞아 먼저 군산시민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악화한 경제 상황과 코로나19 등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함께 뜻을 모으고 협조해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잘 아시다시피 올해 한가위는 코로나19라는 특수한 상황으로 인해 예년과 많이 다른 모습으로 맞이합니다. 코로나19 재확산 여부를 판가름할 최대 고비이기도 합니다. 군산시는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철저한 방역을 위해 다양한 대책을 마련했습니다. 부디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군산의 매력을 접하려는 방문객 모두 방역 수칙을 준수해 단 한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나오지 않길 당부드립니다.

올해 군산은 경제적 침체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몸부림의 연속이었습니다. 하지만 고용 및 산업위기 지역으로 재지정돼 청년들과 직장인들이 위기 극복을 위해 한 걸음을 더 내디딜 발판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군산사랑상품권’은 역외로 빠져나가던 자금이 지역에서 선순환하는 밑거름이 됐고 소상공인들은 전국 최초로 보급한 배달 앱 ‘배달의 명수’를 통해 절망 대신 새로운 희망을 찾고 있습니다.

깨끗한 친환경 도시를 위해 신재생에너지를 추진할 시민발전주식회사를 출범시켰습니다. 노후된 산업구조를 첨단 분야로 재편, 고도화하기 위해 미래 전기·수소·자율주행 자동차 중심으로 탈바꿈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더 좋은 고향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모두가 힘든 시기이지만, 이번 추석만큼은 고민과 걱정을 잠시 접어두고 조금 더 인내하며 대면보다는 비대면을, 활동보다는 몸과 마음을 재충전하는 기회로 삼길 바랍니다.
 
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 세계로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